유럽으로 번진 은행 불안…연준, 다음주 금리 동결 전망 과반 넘어

모네타
홈 > 커뮤니티 > 자유게시판
자유게시판

유럽으로 번진 은행 불안…연준, 다음주 금리 동결 전망 과반 넘어

FX개미 0 949

d7188281d468bae38cf1f27321c68e22_1678929768_6656.jpg




미국 지방은행들의 위기에 이어 유럽 크레디트 스위스까지 유동성 우려에 휩싸이면서 다음주 연방공개시장위원회(FOMC)에서 금리가 동결될 것이라는 전망이 과반을 넘어섰다.

15일 오후(현지시간) 시카고상품거래소(CME)의 금리 선물시장에 따르면 오는 21~22일 FOMC에서 금리가 동결될 것이라는 전망은 전날 20~30%대에서 50.5%로 늘어났다.

금리가 0.25%포인트 인상될 것이라는 전망은 49.5%다.

전 보스턴 연방준비은행 총재인 에릭 로젠그렌은 이날 트위터에 "금융위기는 수요 파괴를 초래한다"며 "은행들은 가용 가능한 신용을 줄이고 소비자들은 큰 소비를 보류하며 기업들은 지출을 연기한다"고 지적했다.

따라서 "수요 파괴가 어느 정도인지 평가할 수 있을 때까지 금리 인상을 중단해야 한다"고 주장했다.

스위스 대형은행인 크레디트 스위스가 유동성 문제에 직면하자 이날 경기 둔화 우려로 국제 유가는 4% 이상, 구리 가격은 3% 이상 하락했다.

반면 월스트리트 저널(WSJ)에 따르면 JP모간 체이스의 수석 미국 이코노미스트인 마이클 페롤리는 "지금 금리 인상을 중단하면 인플레이션을 통제하려는 연준의 결의에 대해 잘못된 신호를 보내게 된다"고 말했다.

또 금리 인상 중단은 이코노미스트들이 '금융 지배력'이라고 부르는 금융 안정성에 대한 우려 때문에 연준(연방준비제도)이 금리 인상을 주저하면서 서둘러 금리를 인하할 것이라는 전망을 불러 일으킬 것이라고 지적했다.

https://n.news.naver.com/mnews/article/008/0004862713?sid=101


0 Comments

공지사항


광고제휴문의